음악은 너무 어려운 것 같아

생각을 하면서 머리를 감아

한요한 검색하고 나온 댓글을 봐

악플 있을까 봐 중간에 껐다


서른이 될 때 즘엔 다르겠지

이런 것에 무뎌지는 순간도 오겠지


어쩔 땐 그냥 난 다 놔버리고 싶어서

울면서 가족들한테 전화를 걸었어


엄마 아빠 누나도 홍대로 와

돈 걱정하지 말고 비싼 걸로 골라

나는 잘 나가니까

이렇게 말해야 내 걱정 안하니까


엄마 아빠 누나도 내 차에 타

기타 멘 무사시 앨범이 사다준 차

나는 잘 나가니까

이렇게 말해야 내 걱정 안하니까


음악은 너무 어려운 것 같아

과거로 가면 공부부터 한다

이쁜 여자가 내 앨범 댓글을 달아

방금 말 취소하고 작업실로 간다


마흔이 될 때 즘엔 다르겠지

나만큼 멋진 초사이언 또 있겠지

어쩔 땐 그냥 난 다 놔버리고 싶어서

울면서 가족들한테 전화를 걸었어


엄마 아빠 누나도 홍대로 와

돈 걱정하지 말고 비싼 걸로 골라

나는 잘 나가니까

이렇게 말해야 내 걱정 안하니까


엄마 아빠 누나도 내 차에 타

기타 멘 무사시 앨범이 사다준 차

나는 잘 나가니까

이렇게 말해야 내 걱정 안하니까


음악이 어려워 무작정 시동 걸었어

혼자인 지금 딱히 갈 곳 안 떠올라서

안 막히는 곳만 골라 밟았더니

서쪽 끝에 있어 나는 지금 인천 앞 바다에


무작정 숙소 들어와 본 영화 다섯 편

짜치는 로맨스 보단 귀신 보고 싶어

나대던 주인공 몇 명이 죽어갈 즘

하품 하다 알림이 떠 연락 오네 요한이에게


무사시 무사시 기타 멘 무사시

고민 없겠지 요즘 잘 나가니까

하다 곡의 내용 보고 얘나 나나

똑같잖아 하고 한숨 쉬고

밤 바다를 보며 가사를 쓰고 있어


앨범은 돈 행사 더 좋은 옷

을 갖게 해줬지만 기쁘지는 않아

호의적인 사람들이 늘고 누군 내가

아주 잘하고 있다고 해도 채워지지 않아


엄마 아빠 누나도 홍대로 와

돈 걱정하지 말고 비싼 걸로 골라

나는 잘 나가니까

이렇게 말해야 내 걱정 안하니까


엄마 아빠 누나도 내 차에 타

기타 멘 무사시 앨범이 사다준 차

나는 잘 나가니까

이렇게 말해야 내 걱정 안하니까


엄마 아빠 누나도 홍대로 와

돈 걱정하지 말고 비싼 걸로 골라

나는 잘 나가니까

이렇게 말해야 내 걱정 안하니까


엄마 아빠 누나도 내 차에 타

기타 멘 무사시 앨범이 사다준 차

나는 잘 나가니까

이렇게 말해야 내 걱정 안하니까